메리츠종금 cma VS 유안타증권 cma 이율 금리비교 ✔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금리가 장기회되면서 최근 많은 직장인분들이 한푼이라도 더 모으기 위해서 다시금 CMA 상품을 찾는 추세라고 합니다. 

그래서 오늘은 현재 CMA 상품을 고민하고 계시는 분들을 위해서 "메리츠종금 cma VS 유안타증권 cma 이율 금리비교"라는 제목으로 잠시 이야기를 해보도록 하겠습니다.

메리츠종금 THE CMA PLUS 상품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현재 메리츠를 통해서 가입할 수 있는 cma 상품은 총3가지 입니다. 오늘은 그 중에서 가장 대표적으로 많은 분들이 가입하는 발행어음형 상품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현재 이 상품의 금리는 최소 연 1.50% ~ 최대 연 1.60%로 거치기간에 따라서 차등적용되고 있습니다. 즉 365일이 최대라고 했을때 365일동안 거치를 해야지만 연 1.60%를 적용받게 됩니다. 이 상품은 발행어음형 상품으로 메리츠가 직접 발행하고 지급을 보증하는 어음상품으로 수시입출금 원리금 보장상품입니다. 

메리츠의 단점으로 지적되는 부분은 24시간 자동화기기 사용이 불가능하다는 점입니다. 심야시간대에 급히 돈이 필요한 상황에서 돈을 찾을수 없다는건 큰 단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유안타 W- C M A 상품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존 동양증권에서 변경된게 바로 유안타 증권입니다. 현재 유안타 W-C M A 상품의 RP형 기준 수익률은 연 1.5%입니다. 유안타의 가장 큰 장점은 결합상품을 통해 캐시백이벤트 및 각종 혜택을 받을 수 있다는 점입니다.

수익률적으로만 본다면 메리츠보다 낮은 편이지만 각종 연계카드 및 체크카드 활용도면에서는 유안타가 조금더 유리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둘 중 어느곳이 좋을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1%대 저금리 상황에서 많은 분들이 "하루만 맡겨도 이자가 붙는다는" 장점으로 인해 이 상품을 찾고 있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현재와 같은 1%대 금리 상황에서 발생된 혜택은 사실 그 어느 곳을 선택해도 "도토리 키재기"라고 뿐이 볼 수 없습니다.

100만원을 연 1.5%로 계산을 해봤을때 하루에 발생되는 이자는 고작 약 30원 정도입니다. 즉, 저금리상황에서는 하루만 맡겨도 이자를 받는다고 해서 딱히 달라질게 없다는 이야기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가 주목해야 할점은 연 1%대가 아닌 이보다 10배가 많은 10%대 이상의 혜택을 꾸준하게 받고 있는 분들이 있다는 점입니다. 이런 분들의 공통적인 특징은 저금리시대 가장 대표적인 재테크 방법으로 알려져 있는 "분산투자"를 꾸준하게 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분산투자란?" 안정성이 높은 예적금과 더불어 수익성이 높은 펀드,els,mmf와 같은 상품을 효율적으로 운영하는 재테크 방법으로 저금리시대 수익성과 안정성이라는 두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는 방법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내집마련,결혼자금,노후설계,은퇴자금,자녀교육비등 앞으로 필요한 돈은 과연 얼마일까요? 혹시라도 이런 돈을 악착같이 모으고 싶으신 분들이라면 "한국재무설계센터A"의 재테크 프로그램을 활용해 보시는게 좋습니다.

한국재무설계센터는 매월 3,000명~4,000명 정도의 분들이 꾸준하게 상담과 조언을 받고 있는 재테크전문센터로, 현재 한시적 무료상담이벤트를 진행하고 있기때문에 비용적인 부담없이 재테크 관련 궁금한 사항을 무료로 확인해 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한국재무설계센터A[바로가기] 


현재 무료상담이벤트가 진행중에 있습니다. 어차피 무료라고 하니 "밑져야 본전"이라는 생각으로, 지금 내 상황에서 어떻게하면 목돈을 빨리 만들수 있을지 전문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시기를 바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15/08/27 22:28 2015/08/27 22:28
Posted by 몽환의세계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