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이라는 이름의 선물 (Thank You for Playing, 2015)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간혹 보고 싶어도 찾을수가 없어서 보지 못하는 작품이 있다. 오늘 내가 이야기를 하는 이 작품 역시 보고 싶어도 찾을 수가 없어서 보지 못하는 작품으로 "지금이라는 이름의 선물"이라는 다큐이다.

예전 커뮤니티 사이트에 처음 관련된 글이 올라왔을때 그저 나와 취향이 다르다는 이유로 난 거들떠도 보지 않았따. 그러다 우연한 기회로 이 게임에 관련된 이야기를 들었다. 그리고 생각나는 가시고기 이야기..모성애 보다 세상에서 더 무섭다는 부성애...

사랑하는 자식을 위해서 자신이 할 수 있는 그 모든것을 만든 위대한 아버지의 이야기...이 다큐를 보고 싶지만 이제는 어디서 봐야 할지 모르겠다.
2016/03/25 02:51 2016/03/25 02:51
Posted by 몽환의세계

트랙백 주소 :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